로고

2023 성남 세계태권도한마당이 2030 부산 세계박람회의 유치활동에 결정적인 도움이 되길 바라며...

불가리아 칼리나 공주와 대한민국 김건희 여사, 국기원, 기자는 모두가 동갑이다!

이민우 | 기사입력 2023/07/06 [23:54]

2023 성남 세계태권도한마당이 2030 부산 세계박람회의 유치활동에 결정적인 도움이 되길 바라며...

불가리아 칼리나 공주와 대한민국 김건희 여사, 국기원, 기자는 모두가 동갑이다!

이민우 | 입력 : 2023/07/06 [23:54]

불가리아는 발칸 반도의 동쪽흑해와 맞닿은 국가로수도는 소피아다.

 

2004년에 북대서양 조약기구에 가입했고, 2007년에는 유럽연합에도 가입을 했다.

 

불가리아의 인구는 2021년 기준 약 687만 명이고전체 면적은 111,002k이며전 세계 면적 순위 105위로, 100,3641k인 109위 대한민국 전체 면적보다도 조금 큰 나라다.

 

그런데 이 불가리아의 칼리나 공주와 함께 부마인 키틴 무뇨즈 유네스코 친선대사가 다가오는 719일에 방한하여인류무형유산 등재를 추진 중인 대한민국의 국기 태권도를 시찰할 예정이다.

 

현재 대한민국은 지난 2021년부터 태권도를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으로 등재하기 위해국기원을 비롯한 최재춘 추진단장을 필두로여러 위원들이 부단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무뇨즈 유네스코 친선대사는 세계 유일의 분단국가인 남과 북이 함께태권도를 인류무형유산으로 공동 등재하려는 노력에 커다란 호기심을 갖게 됐다고 한다.

 

그 결과 추진단은 무뇨즈 대사에게 태권도 남북 추진 명예단장을 제안할 계획이며이번 약 2주간의 방한 일정과정 중에 국기원무주 태권도원, 2023 성남 세계태권도한마당 등에 참석할 예정이다.

 

그리고 무뇨즈 대사(65스페인 국적)와 칼리나 공주(51사이의 외동아들인 시메온 하산 무뇨즈 왕자(16)도 다가오는 7월 16일에 방한을 할 예정이라고 한다.

 

태권도 수련생인 시메온 하산 무뇨즈 왕자는 이 때 국기원에서의 교육을 접하는 것은 물론이번 2023 성남 세계태권도한마당에 불가리아를 대표하는 선수로 품새 시범을 선보일 예정이기도 하다.

 

그는 태권도의 종주국인 대한민국의 성남에서 조국인 불가리아를 대표해전 세계 만방에 국위선양을 함과 동시에, 태권도사랑을 널리 퍼트릴 것이다.

 

2023 성남 세계태권도한마당은 성남시 승격 50주년을 맞아 전 세계 57개국 4500명의 선수들이 참가해각종 격파시범창작 품새태권체조 등, 13개 종목 71개 부문의 최상의 기량을 선보일 것이다.

 

이번 2023 성남 세계태권도한마당에서 특이할만한 점이 우연하게도 또 한 가지가 발견됐다.

 

불가리아의 칼리나 공주와 대한민국의 김건희 여사국기원그리고 언론특보인 기자가 모두 탄생년도가 1972년으로 동일하다는 사실이다.

 

이러한 공통점을 계기로이번 2023 성남 세계태권도한마당이 대한민국과 불가리아 상호 간의 우호의 상징이 되길 바란다.

 

아울러 또한 윤석열 대통령 부부 내외가 반드시 참석하여, 2030 부산 세계박람회를 유치홍보하는 일에 초석으로 삼았으면 좋겠다는 바람 또한 가져본다.

 

 

▲ 좌측 키틴 무뇨즈 유네스코 친선대사

 

 

▲ 키틴 무뇨즈 유네스코 친선대사

 

▲ 키틴 무뇨즈 유네스코 친선대사와 칼리나 공주 부부

 

▲ 2030 부산 세계박람회 유치, 홍보에 전력투구 중인 장성민 미래전략기획관

 

▲ 신상진 성남시장

 

▲ 이동섭 국기원장

 

▲ 2023 성남 세계태권도한마당 임동본 조직위원장

 

▲ 태권도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등재 추진위원회 최재춘 추진단장

 

기자 사진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스포츠/의학 많이 본 기사